현장/활동

현장/활동

신정훈, 방사광가속기 구축사업 개선 건의 "공정하고 투명한 선정기준 다시 세워야!"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79회 작성일 20-04-23 21:24

본문

7c5c9a4893509e55b02f5652a6020df6_1587644649_3506.jpg
7c5c9a4893509e55b02f5652a6020df6_1587644651_1886.jpg
7c5c9a4893509e55b02f5652a6020df6_1587644653_1108.jpg
 


신정훈 더불어민주당 나주화순 국회의원 당선인은 정부의 차세대방사광가속기 공모사업과 관련 공정하고 투명한 선정기준을 다시 세워 추진할 것을 촉구했다.

 

신정훈 당선인은 23일 더불어민주당 호남권 국회의원 당선인들과 함께 정부세종청사를 방문, 정세균 국무총리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관계자를 직접 만나 '다목적방사광가속기 호남권 구축 건의문'을 전달하면서 이같이 주장했다.

 

이는 정부가 방사광가속기 공모에서 지리적 접근성 평가에는 높은 점수를 배정한 반면, 국가균형발전는 과소 평가하여 수도권 인접 지역에 유리한 공모라는 우려를 낳고 있는 것에 따른 것이다.

 

더불어민주당 호남권 당선인들은 방사광가속기 이용대상을 국내로 한정해 수도권 접근성을 평가하는 것은 세계 가속기 시장의 무한한 성장 가능성을 제대로 직시하지 못한 결과라고 주장했다.

 

신정훈 당선인은 "정부는 인근 지역의 유사 연구시설과의 중복설치를 지양하고, 과학기술을

기반으로 실질적인 국가균형발전을 실현할 수 있도록 평가지표 재조정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안정적인 지반과 넓은 부지, 에너지 관련 기관과 기업, AI 등이 집적되어 최적의 입지 조건을 갖춘 광주 전남 공동혁신도시에 다목적방사광가속기를 반드시 구축해 줄 것"을 건의했다.

 

더불어민주당 호남권 당선인들은 이날 오후에는 국회 앞 광장에서 모여 건의대회를 열고 국회와 청와대에도 건의문을 전달했다.

 

한편,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오는 28일까지 방사광가속기 유치의향서를 접수한 지자체를 대상으로 실무 현장조사를 진행한다. 지자체는 29일까지 유치계획서를 제출하고 과기부는 57일 우선협상 지역을 선정, 발표할 예정이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